헤어매거진
로그인 | 회원가입 | 원클릭연장 | 이용 기관/기업 고객센터
  
헤어샵 전용 잡지구독센터

헤어샵 베스트셀러 | 추천 패키지 | 패션/뷰티(국내) | 패션/뷰티(해외)


        


헤어심볼
  • 코펜하겐
  • 매거진F 17호 아이스크림
원클릭 연장
제휴 브랜드
마이페이지
고객센터
신문 구독

[택배] 아레나 옴므 플러스 (Arena Homme+) (한국판) + 사은품(로션+클렌징폼)




잡지샘플 보기
발행사 :   서울문화사
정간물 유형 :   잡지
발행국/언어 :   한국 / 한글
주제 :   남성, 뷰티/패션,
발행횟수 :   월간 (연12회)
발행일 :   전월18~19일 정도에 발송됩니다.
정기구독가 (12개월) :  78,000 원 62,400 (20%↓)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목록 담기



※ 배송일이 공휴일과 겹칠경우 지연될 수 있으며, 
   택배발송을 위한 매체포장 등의 사유로 서점진열보다 늦게 배송될 수 있습니다.

 

1. 주소지가 변경되셨을 경우 수령자가 직접 매월 10일 이전에 주소변경을 신청해 주세요.

2. 도서 산간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됩니다. 

3. 사은품 미포함 정기구독 가격입니다.

 

[부록] 부록은 매월 제공되지 않으며, 서점 또는 온라인 부록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서점(온라인)독자에 한해 제공되는 프로모션용 부록은 정기구독자에게 미적용








   아레나 옴므 플러스 (Arena Homme+) (한국판) + 사은품(로션+클렌징폼) 
   1년 정기구독 신청자 중 선착순 50분께 증정  
   스웨거 페이스 옵티마이저 올인원로션 + 스웨거 페이스 파이터 클린징폼 
   위 사은품 제공  
   2021-05-24 ~ 2021-12-31 

상품구성

  • 스웨거 페이스 옵티마이저 올인원 로션 120ml: 정가 20,000원

    스웨거 페이스 파이터 클렌징폼: 정가 15,000원 


* 상기 사은품은 품절 또는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 정기구독 사은품 미선택시 임의로 발송됩니다.
* 정기구독 사은품은 일부 대형서점 및 온라인 서점에서 진행되는 판촉행사용 사은품과는 차이가 있으니 양지바랍니다.






[ARENA]는 2006년 3월에 창간되어 기존의 남성지가 추구하는 일상적인 라이프 스타일에서 벗어난 패션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아레나가 추구하는 패션이란 옷 뿐만 아니라 삶에서 항상 접하게 되는 모든 아이템들을 포함하는 포괄적인 의미의 패션을 말합니다. 즉, 트렌드를 앞서가며 자신의 삶을 누릴 줄 아는 새로운 시대의 남성들로서 높은 지식과 전문적인 일에 종사하며 스타일리쉬하고 열정을 가지고 있는 남성들을 대상으로 하며, 보다 발전적인 남성 잡지시장의 선두주자가 되기 위해 아레나는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체계적인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2006년부터 올해의 남성 10인을 선정하여 시상하는 A-award를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이러한 아레나의 신뢰도와 제품경쟁력은 창간 1년만에 SK텔레콤과의 공동DB마케팅을 진행시킬 정도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정간물명

  아레나 옴므 플러스 (Arena Homme+) (한국판) + 사은품(로션+클렌징폼)

발행사

  서울문화사

발행횟수 (연)

  월간 (연12회)

발행국 / 언어

  한국/한글

판형 / 쪽수

  285*220mm  /  380 쪽

독자층

  일반(성인), 남성,

발간형태

  종이

구독가 (12개월)

  정기구독가: 62,400원, 정가: 78,000원 (20% 할인)

검색분류

  남성,

주제

  남성, 뷰티/패션,

전공

  패션학, 의류학,

키워드

  남성지, 패션지, 남성잡지, 패션잡지 



    



최근호 정기발송일( 08월호) :

정간물명

  아레나 옴므 플러스 (Arena Homme+) (한국판) + 사은품(로션+클렌징폼)

발행사

  서울문화사

발행일

  전월18~19일 정도에 발송됩니다.

배송방식

  발행사에서 직접 배송 ( 택배 )

수령예정일

  발송 후 2~3일 소요

파손 및 분실처리

  파손은 맞교환, 분실 및 배송사고에 대해서는 재발송 처리

재발송 방식

  택배

해외배송

  불가 (현재는 해외배송 서비스가 지원되지 않습니다)

배송누락 및 배송지변경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 02-6412-0125 / nice@nicebook.kr)


    











이종석 14p(인터뷰 포함)
화보 EXO 찬열 10p
영재 8p
다솜 6p
DPR IAN & LIVE 10p
이진욱 8p







JAY B 커버스토리 14P
MSG워너비 배우 이상이 10p
농구선수 허웅 4p
SF9 인성+영빈 8p







유연석 커버스토리 14P
박지훈 8P
비투비 10P
전소연 8P
머드 더 스튜던트 4P
스케이트보더 스페셜 14P







커버스토리 오혁 14p
김영대 8p
몬스타엑스 민혁 8p
류준열 10p
새소년 황소윤 8p
봉준호 감독 인터뷰 6p







커버스토리 찬열 10p
뉴이스트 백호 10P
더보이즈 - 주연.현재.선우 16P
여자친구 - 소원, 엄지 8p
육준서 16P
유태오 8P






2021년 04월호 목차

22 Editor's Letter

24 차승원의 멋

26 Contributor

30 THE TIMELESS

31 THE FIRST

32 THE VARIETY

33 THE AUTHENTIC

34 RUN UP!

36 NEW KIDULT

38 FACE MAKER

40 유토피아적 회화

42 RETRO FACE

44 찬혁이 하고 싶어서

46 우리를 찾아온 것이 아름다움이라면

47 명작을 찾아서

48 리얼 쇼퍼드리븐

50 달마다 술

51 비스포크 생태계

52 월 단위로 빌려 탄다

56 SKATER BOY

60 BLOOMING

66 SHOOTING STAR

68 STARDOM

70 OUTDOOR SHOPPING LIST

76 PERSONAL HAIR

80 YOON AHN

84 RUBBER LOVER

90 DO ANEW

102 지금, 서울에 필요한 것

112 TINY HOUSE

120 식물이 놓인 자리

124 잃어버린 언어를 찾아서

128 NFT는 예술가들에게 희망일까

130 우리 만남은

132 ONE THING FOR MAN

134 날 채워줘

136 퇴근길 와인 한 병

138 골목 점심

140 SINCERITY

150 이승기니까

160 BREATH OF THE WILD

168 이승윤이라는 이름

180 JAY B는 자유롭고

190 靑春 청춘

200 HOW COME?

204 PS5와 함께한 적재의 하루

208 홍콩의 봄이 진 후에

209 공정한 칼날

210 아카데미 시상식 미리 보기

211 영화 <미나리>가 나고 자란 곳

212 히어로 언니, 김연경

213 남자, 그리고 제냐

214 막다른 곳으로 향하는 혐오

218 CITYSCAPE

224 클래식은 영원히

230 시승 논객

232 WITH MY SUNGLASSESE

244 YOUNG BLOOD

254 UNCOMMON SUIT

274 Behind Scene



 








전기차 배터리에 관한 10가지 궁금증   2021년 3월

전기차 배터리에 관한 10가지 궁금증

전기차의 핵심은 배터리다. 주행 거리는 물론 출력 특성까지 좌우한다. 배터리 발전 속도에 맞춰 전기차 또한 발전할 정도다. 전기차 시대를 준비하는 지금, 배터리에 관해 알아둘 필요가 있다.

UpdatedOn March 09, 2021

3 / 10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497-445941-sample.jpg

BMW i3 배터리에는 셀이 총 96개 들어간다. 이때 셀 12개를 모듈로 묶고, 또 모듈 8개를 모아 하나의 팩 형태로 구성한다. 모듈은 셀을 열과 충격에서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01 초기 전기차에는 납축전지가 들어갔다고?
A 처음 양산형 전기차에 들어간 배터리는 납축전지였다. 1996년 출시한 GM의 EV1이 품었다. 납축전지는 내연기관 자동차 보닛을 열면 흔하게 볼 수 있는 배터리다. 탄통처럼 생긴 배터리 말이다. EV1은 납축전지를 여러 개 붙여 배터리팩을 만들었다. 척 봐도 무겁고 효율이 떨어진다. 그다음 전기차 배터리로 니켈 수소 배터리를 사용했다. 니켈 수소 배터리는 니켈 카드뮴 배터리를 개선한 것이다. 휴대전화나 노트북 등에 주로 쓰였다. 물론 1990년대 중반까지. 세계 최초 하이브리드 자동차인 토요타 프리우스도 니켈 수소 배터리를 사용했다. 보다 고용량이고, 완전히 방전한 후 충전하지 않으면 충전 용량이 줄어드는 메모리 현상도 나아졌다. 하지만 메모리 현상이 아예 없진 않아서 치명적인 단점은 여전했다. 이를 개선한 배터리가 리튬이온 배터리다. 메모리 현상이 없다는 게 큰 장점이다. 완전히 방전하고 충전하지 않아도 전체 용량이 줄지 않는다. 이런 장점 덕분에 여러 전자기기에 리튬이온 배터리가 주로 쓰인다. 어떻게 보면 전자기기 배터리가 발전해 전기차 배터리로도 쓰인다고 할 수 있다.

02 리튬이온 배터리는 무엇으로 구성되나?
A 리튬이온 배터리는 리튬이온이 액체 상태의 전해질 사이 음극과 양극을 오가며 전기를 일으킨다. 리튬이온 배터리를 구성하는 요소는 다섯 가지. 양극, 음극, 전해질, 분리막, 케이스로 나뉜다. 양극은 전자를 받아 양극 활물질이 환원되는 전극, 음극은 산화 반응을 하며 도선에 전자를 방출하는 전극이다. 전해질은 양극과 음극의 화학 반응이 원활하도록 하는 매개체. 분리막은 양극과 음극의 전기적 단락 방지를 위한 격리막이다. 케이스는 이 네 가지 요소를 담은 틀이다. 이 다섯 가지 요소를 합쳐 셀이라 표현한다. 그러니까 셀은 우리가 눈으로 볼 수 있는 리튬이온 배터리의 기본 형태인 셈이다.

03 배터리 설명할 때 나오는 활물질은 뭐지?
A 리튬이온 배터리는 양극의 소재에 따라 용량과 전압이 달라진다. 이때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 활물질이다. 양극 소재에 따라 무수한 활물질이 생성된다. 현재 배터리로서 적합한 성능을 내는 양극 활물질은 다섯 종류. 이 활물질에 따라 안전성, 수명, 제조 난이도 등 배터리 특성이 조금씩 달라진다. 그중에 전기차 배터리로 주로 쓰이는 활물질은 두 가지다. 니켈, 코발트, 망간을 배합한 NCM과 망간 대신 알루미늄을 배합한 NCA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전기차 배터리는 NCM과 NCA 활물질을 생성하는 리튬이온 배터리를 뜻한다. 그 외에 몇 가지 더 있지만 너무 복잡해지니 대표적인 것만 꼽겠다. NCM과 NCA는 더 많은 양의 리튬이온을 들락날락하게 하는 특징이 있다. 즉, 전기차에 필요한 고출력과 고용량에 적합하다. 전기차 배터리에 NCM과 NCA 활물질을 주로 쓰는 이유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497-445944-sample.jpg

재규어 I-페이스는 90kWh 용량의 하이테크 리튬이온 배터리가 탑재됐다.

04 전 세계가 코발트에 집중하는 이유는?
A NCM이든 NCA든 가운데 C가 들어간다. C는 원소 기호 Co, 코발트를 뜻한다. 코발트는 니켈과 구리의 부산물에서 나오는 은백색 금속이다. 리튬이온 배터리를 만드는 데 코발트는 출력과 안전성을 높이는 중요한 원료다. 문제는 코발트가 희소 광물이라는 점이다. 세계 코발트 매장량은 7백만 톤 정도라고. 게다가 그중 절반가량이 아프리카 콩고민주공화국에 매장되어 있다. 지역 특성상 반군의 군자금으로 활용되는 경우가 많아 ‘분쟁광물(Conflict Minerals)’로도 분류한다. 애초 양도 적고 채굴할 곳도 한정돼 있으니 가격이 높아질 수밖에 없다. 즉, 코발트 가격이 배터리 가격에 영향을 미친다. 전기차 시대를 준비하는 전 세계가 코발트에 주목하는 이유다.

05 셀, 모듈, 팩은 각각 뭘 뜻하나?
A 모두 배터리를 말하는 듯한데, 각기 다른 용어로 쓰는 걸 본 적이 있을 거다. 어디선가 배터리 셀, 또 어디선가 배터리 모듈, 때로 배터리 팩이라고 부른다. 따져보면 모두 전기차 배터리를 지칭하는 단어다. 대신 구성 단위가 다르다. 셀이 가장 기본 단위다. 셀을 여러 개 모아 모듈을 만들고, 모듈을 여러 개 모아 팩으로 마감한다. 우리가 흔히 말하는 전기차 배터리는 배터리 팩을 뜻한다. 일례로 BMW i3 배터리에는 셀이 총 96개 들어간다. 이때 셀 12개를 모듈로 묶고, 또 모듈 8개를 모아 하나의 팩 형태로 구성한다. 모듈은 셀을 열과 충격에서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팩은 그 모듈들을 모아 배터리 매니지먼트 시스템, 냉각 시스템 등을 추가한 최종 형태다. 당연히 차종마다 셀과 모듈 개수는 다를 수밖에 없다.

06 배터리 관리 시스템(BMS)이 중요하다던데?
A 배터리라고 하니 단순한 느낌이 들지만, 전기차에 들어가는 배터리 팩이 단순할 리 없다. 배터리 팩은 여러 제어, 보호 시스템을 적용해 관리한다. 리튬이온 배터리는 메모리 현상이 없다는 장점이 있는 반면, 폭발 위험이 있다는 단점도 있다. 리튬 금속은 온도에 민감하고, 액체 상태의 전해질이 흘러나와 화학 반응을 일으켜 폭발할 수도 있다. 당연히 전기차 배터리는 그만큼 겹겹이 보호 장치를 마련했다. 배터리 관리 시스템은 이런 단점을 보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또한 배터리 수명을 오래 지속시키기 위해 온도나 전압, 충전량도 제어한다. 배터리 관리 시스템이 배터리의 뇌 역할을 하는 셈이다. 전기차에서 가장 비싼 부품이 배터리인 만큼 복잡하고 똑똑하기까지 하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497-445943-sample.jpg

최대 270kW의 충전 전력을 생산하는 타이칸 터보 S 800V 시스템.

07 자주 급속으로 충전하면 배터리에 나쁜 영향을 주나?
A 배터리가 충전되고 방전되는 과정은 화학 반응이다. 배터리를 구성하는 전해질에 리튬이온이 오가면서 전기를 저장, 방출한다. 뭐든 급하면 체하게 마련이다. 자주 급속으로 충전하면, 이론상 좋진 않다. 하지만 이런 빤한 단점을 그냥 두고 만들 리 없다. 이때 역시 배터리 관리 시스템이 활약한다. 보통 배터리는 20%까지 빨리 방전되고, 80%까지 빨리 충전된다. 그 안에서 배터리 관리 시스템이 급속 충전을 조율하며 제어한다는 뜻이다. 충전과 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열 또한 냉각 시스템이 방비한다. 완속 충전이 급속 충전보다 배터리에 더 안정적인 충전법인 건 맞다. 천천히 안정적으로 충전하니까. 그렇다고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 사실 전기차 충전 패턴이 급속과 완속을 절로 배분하잖나. 평상시에는 밤에 완속 충전을, 급할 때 급속 충전을 이용하잖나. 게다가 전기차 배터리 보증기간은 대체로 10년이다. 보통 보수적으로 기한을 잡으니 내구성은 더 높다는 뜻이다.

08 배터리를 오래 쓰는 방법이 있나?
A 배터리 팩에 적용한 다양한 장치가 배터리를 오래 쓰도록 관리한다. 그럼에도 모든 물건에는 수명이 있고, 쓰는 방법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배터리 성능을 오래 유지할 긍정적 방법 또한 있다. 우선 고온을 피하는 게 좋다. 배터리는 주위 온도에 민감하다. 지나친 고온에 전기차를 계속 노출하는 경우 배터리 수명에 좋지 않다. 한여름에 외부에 오래 주차한다든지, 급속 충전과 고속 운행을 반복한다든지. 완전히 방전된 상황도 만들지 않는 게 좋다. 물론 배터리 관리 시스템이 5% 정도 추가 전력을 남겨놓아 과방전을 보호한다. 그럼에도 배터리 관리 시스템마저 꺼지는 상황은 피해야 한다. 충전량이 매우 부족한 상태에서 장시간 충전하지 않은 채로 세워둔다든가 하는 상황. 한 달에 한 번 이상 완속 충전으로 100% 충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천천히 안정적으로 각 셀에 전기를 채울 수 있다. 이런 과정을 통해 특정 셀이 손상되는 상황을 미리미리 막을 수 있다. 전기차 사용설명서에도 한 달에 한 번 이상 완속 충전을 권한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497-445942-sample.jpg

여러 겹의 보호 장치가 적용된 포르쉐 타이칸 터보 S 배터리.

09 배터리 용량이 같아도 왜 각 전기차 전비가 다를까?
A 배터리 용량이 같으니 전기차의 주행 거리도 같을까? 일견 맞는 말처럼 들리지만, 변수가 너무 많다. 우선 차종이 다르니까. 그 말은 각각 차량 무게와 출력 특성, 배터리 관리 시스템 등 여러 가지가 다르다는 뜻이다. 오직 배터리 용량만으로 전비를 가늠하기 힘든 이유다. 특히 배터리 관리 시스템을 제조사마다 다르게 설정해 정확한 등가 비교는 불가능하다. 배터리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보수적으로 사용 가능 총량을 제한할 수도 있으니까. 배터리 자체만으로도 출력, 안전성, 내구성에 따라 각각 차이 나는 데다가 차량 변수까지 더하면 다를 수밖에 없다. 내연기관도 그렇잖나. 배기량과 출력이 비슷해도 연비가 제각각이다. 전기차도 전기모터와 배터리를 사용할 뿐 자동차니까. 전자제품만큼 효율이 똑 떨어지지 않는다.

10 전고체 배터리가 전기차 패러다임을 바꾼다던데?
A 전기차가 세상을 지배하려면 두 가지가 필요하다. 우선 충전 인프라. 그다음은 더 효율 좋은 배터리. 배터리 기술은 점점 발전하는 중이다. 리튬이온 배터리만 봐도 알 수 있다. 효율은 높아지고 가격은 낮아졌다. 이런 변화가 전기차 점유율을 높이는 데 일조했다. 한층 증폭하려면 어떤 계기가 필요하다. 전고체 배터리가 그런 계기가 될 수 있다. 전고체 배터리는 리튬이온 배터리의 단점을 해소하고 더 높은 효율을 챙긴다. 리튬이온 배터리의 단점은 전해질이 액체라는 점이다. 온도 변화나 외부 충격에 취약하다. 전고체 배터리는 이 전해질이 액체가 아니라 고체다. 구조적으로 단단하고 안정적이다. 에너지 밀도가 높아 부피도 줄어든다. 같은 크기의 배터리 팩에 더 많은 셀을 넣을 수 있다는 뜻이다. 무엇보다 충전 속도가 빠르다. 보통 리튬이온 배터리 충전하는 데 40분 걸릴 시간을 5분으로 단축한다. 더 많이 담고 고효율이며 충전 속도도 빠른 배터리인 셈이다. 전고체 배터리를 적용하면 앞으로 충전 시간도 빠르고 완충할 경우 800km 이상 달리는 전기차도 희망 사항만은 아니다. 장밋빛 미래다. 물론 아직 풀어야 할 숙제가 많다. 수명과 안전성을 낮추는 ‘덴드라이트(Dendrite)’ 현상을 극복해야 한다. 상용화하기 위해서는 가격도 맞춰야 한다. 그럼에도 차세대 배터리로서 전고체 배터리에 주목해야 할 이유는 충분하다. 작년에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회동한 이유이기도 하다.  




[출처] 아레나 옴므 플러스 (Arena Homme+) (한국판) (2021년 3월)
ⓒ 본 콘텐츠는 발행사에서 제공하였으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맨즈헬스 Men`s Health (한국판) + 사은품 (자이엘 헤어케어샴푸 + 3종)
  


맨즈헬스 Men`s Health (한국판) + 사은품 (자이엘 헤어케어샴푸 + 3종)
  


에스콰이어 Esquire (한국판)
  


[특급 혜택 이벤트]맥스큐 MAXQ 50% 할인 + 사은품 : 스웨거 탈모샴푸
  


크로노스 Chronos
  


    








  장바구니   0
최근 본 상품 1
 주문조회  0
 만기  D-0
 고객센터
원클릭 연장구독


    
굹씠뒪遺     굹씠뒪똻     뒪荑⑤ℓ嫄곗쭊     썡뱶吏     踰좎뒪듃留ㅺ굅吏     굹씠뒪留ㅺ굅吏